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Gabfire Widget: Social into that MastheadOverlay zone

28일 오늘부터 고속도로 포함 전국의 모든 도로에서 전좌석 안전띠 착용 의무화

kbs뉴스 방송 캡쳐

오늘(28일)부터 모든 도로에서 승용차 탑승자는 전좌석 반드시 안전띠를 착용해야 합니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은 바뀐 도로교통법 개정안이 오늘(28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습니다. 

전 좌석 안전띠 착용을 위반할 경우 3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되며, 13살 미만의 어린이가 동승했을 경우에는 6만 원의 과태료를 내야 합니다.

다만 택시 등 영업용 차량의 경우, 운전자가 안전띠 착용을 안내했는데도 승객이 따르지 않았을 경우에는 단속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안전띠가 없는 시내버스도 의무 대상에서 제외됩니다.

개정안은 비탈길에 차량을 세울 때 미끄럼 사고 방지 조치도 의무적으로 하도록 했습니다. 

운전자는 경사진 곳에 주‧정차할 때 바닥에 고임목을 설치하거나 바퀴를 틀어 차가 미끄러지지 않도록 미연에 조치해야 합니다. 이를 위반할 경우 4만 원의 범칙금이 부과됩니다. 

자전거 안전 운전 수칙도 강화됩니다.

운전자와 동승자는 모두 인명보호장구를 착용해야 하며, 자전거 운전자도 음주운전 처벌 대상이 됩니다.

혈중 알코올 농도 0.05% 이상의 자전거 운전자에게는 3만 원의 범칙금이 부과되며, 음주 측정에 불응하면 범칙금은 10만 원으로 늘어납니다.

당국은 일제단속을 벌이지 않는 대신, 편의점이나 식당 주변에서 음주운전이 의심되는 자전거 운전자 등에 한해 단속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범칙금이나 과태료를 체납한 운전자의 경우 국제운전면허 발급을 거부당할 수 있습니다.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