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Gabfire Widget: Social into that MastheadOverlay zone

한국조폐공사, 세계 최초 복합소재로 만든 ‘쌍어문 문진메달’ 출시

여러 색상 띠는 금속조합 기술 개발 적용 , 온라인 쇼핑몰 통해 100장 한정수량 판매

▲ 조폐공사가 출시한 세계 최초 복합소재로 만든 쌍어문 문진메달    © 뉴욕일보

한국조폐공사(사장 김화동)가 7일 세계 최초로 개발한 복합소재 기술을 적용한 ‘쌍어문(雙魚紋) 문진메달’을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100장 한정 판매한다. 문진(文鎭)은 책장이나 종이쪽이 바람에 날리지 않도록 눌러두는 데 사용되는 물건이다.

기존 메달은 단일 금속 소재로 만들어 하나의 색을 낸다. 하지만 이번 복합소재 메달은 단동·황동·백동 등 3가지 금속 소재에 각각의 색을 넣어 조합해 만든 하나의 공표(압인 전 금속)를 재료로 활용, 다양한 색상을 표현한 게 특징이다. 복합소재 금속은 단동·황동·백동 등 3가지 외에 다양한 소재와의 결합이 가능하며 위변조 방지요소로도 활용할 수 있다.

복합소재 ‘쌍어문 문진메달’은 복을 빌며 자손의 번영을 기원하는 의미를 지닌 두 마리 물고기(쌍어) 문양에 색동저고리 패턴을 조합해 만든 고심도 압인메달로 선물용으로 안성맞춤이다. 무게는 330g, 직경은 80mm이며 가격은 개당 20만원(부가가치세 포함)이다. 100장 한정 수량 판매된다.

조폐공사 최성호 압인사업팀장은 “이번 문진메달은 우리 조상들의 멋을 조폐공사의 한 차원 높은 기술력으로 재현한 고품위 메달로 우리 문화를 사랑하는 이들에게 의미 있는 선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수 기자>

airlink77

한국언론인총연대 상임회장 / APPLE TV (KORTV) 부회장 / 뉴스스탠드 발행인 /진학뉴스 발행인 / 뉴욕일보 한국지사장

More PostsWebsite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