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idgetized Section

Go to Admin » Appearance » Widgets » and move Gabfire Widget: Social into that MastheadOverlay zone

보건복지부, 난임부부에게 심리 및 의료 상담서비스 제공

보건복지부(장관 문형표)는 7월1일부터 난임으로 고통받고 있는 부부들의 심리적 지지를 위한 심리상담과 난임치료 관련 의료상담을 제공하기 위한 시범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난임여성들은 장기간 치료과정에서 반복적인 임신실패로 인한 상실감과 시술에 대한 스트레스 등으로 정신적 고통이 심각한 상태로 나타났다. * 체외수정 시술자 67.6%, 인공수정 시술자 63%가 정신적 고통과 우울증이 심각한 것으로 조사(보사연 2014)
정부는 2006년부터 자녀를 갖기 원하는 난임부부에게 체외수정 및 인공수정 시술비를 지원하여 난임부부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임신·출산을 지원해 왔으나, 이들이 겪고 있는 정신적·심리적 고통에 대한 지원이 없어 아쉬움이 있었다.
난임부부의 정신적·심리적 고통에 대하여는 임상심리사 또는 상담심리사 1급 자격을 가지고 실무경력이 있는 임상심리전문가 4명이 난임으로 인한 스트레스, 가정불화, 우울증 등에 대해 심리상담을 제공하고, 고려대학교 심리학과 권정혜 교수가 심리상담사에 대한 전문적인 자문과 교육을 총괄하는 슈퍼바이저(supervisor)로 참여한다.
난임치료에 대한 의료상담은 연세대학교 원주의과대학 산부인과 한혁동 교수를 비롯한 7명의 산부인과 전문의와 단국대 의대 제일병원 비뇨기과 서주태 교수를 상담위원으로 위촉하여 난임의 원인 및 검사와 진단, 치료방법 등 난임부부들이 궁금해 하는 사항에 대해 온라인 상담을 제공한다.
난임부부가 난임을 치료하지 않은 가장 큰 이유는 “가능성이 없어 보여서”로 나타남에 따라, 난임에 대해 객관적이고 신뢰성 있는 의료정보를 제공 할 경우 적극적으로 난임치료가 가능해져 난임부부의 임신·출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전국출산력 및 가족보건실태조사, 2012)
상담을 받고자 하는 사람은 임신·출산·육아 종합정보제공 사이트인 ‘아가사랑(www.agasarang.org)’의 난임상담 메뉴로 들어오면 365일 언제든지 온라인 상담을 신청할 수 있으며, 아가사랑 모바일 웹(m.agasarang.org)을 통해서도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다. * 온라인 상담 : 아가사랑 → 상담 → 난임상담 → 심리상담/의료상담
특히, 심리상담의 경우 온라인 상담 이외에 전화상담 1644-7382(출산빨리)도 가능하고, 또는 상담실을 직접 방문하여 대면상담도 받을 수도 있다.
* 대면상담실 :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4가길 20 인구보건복지협회 2층 희망상담실 * 전화요금 : 1분당 13원, 시외일 경우 10초당 14.5원
또한, ‘아가사랑’ 사이트를 방문하면 난임치료 관련 자주하는 질문에 대한 산부인과 및 비뇨기과 전문의의 답변과 난임부부 지원사업 등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보건복지부는 이번 상담서비스를 1년간 시범적으로 실시한 후 효과성 평가를 거쳐 난임부부를 위한 상담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어느 누구나 자신의 경험을 최우선시하고 경험하지 않은 것에 대해서는 무관심할 수 밖에 없다. 우리 사회의 미래를 위한 2세들은 가장 소중한 자산이다. 우리의 2세가 태어나 뒷받침되는 사회저변의 지원책도 아직 미흡하지만 산업사회의 부작용 등 기타 여러 요인으로 난임부부가 생각보다 많다는 것도 사실이다. 서민들의 호주머니에서 과태료 더 걷어가는 것에 집중하기 보다는 우리 사회의 구석구석을 면밀히 살펴볼 수 있는 날이 언제쯤 올 것인가!

 

한언총 사무국 김경훈기자

You must be logged in to post a comment Login